한돈자조금, 홍보대사 백종원·박세리가 함께한 ‘한돈으로 뒷심충전’ 신규 광고 공개

기존 홍보대사로 맹활약 중인 백종원 대표와 신규 홍보대사 박세리가 함께 광고 촬영, 2월 22일 광고 온에어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 ‘한돈 러버’ 박세리 2021년 한돈 홍보대사에 위촉

2021-02-22 11:08 출처: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

한돈 TV 캠페인 광고에서 한돈으로 대한민국 뒷심을 응원하고 있는 홍보대사 백종원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2월 22일 --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2021년 2월 22일 TV 캠페인 광고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한돈 뒷다리살 소비 촉진을 위한 TV 캠페인 광고 ‘한돈 먹고 뒷심 충전!’은 기존 홍보대사인 백종원과 신규 홍보대사인 박세리가 함께해 화제를 모았다. 광고에서 백종원은 뒷심이 필요한 순간에 어울리는 다양한 뒷다리살 활용 요리들을 진행했고 박세리는 최근 먹방 콘셉트를 살려 아침부터 저녁까지 한돈으로 뒷심을 충전하는 모습으로 활약했다.

‘한돈 먹고 뒷심 충전!’ TV 캠페인 광고는 공중파·케이블TV를 비롯해 한돈닷컴 홈페이지·한돈 유튜브 등 SNS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한편 한돈자조금은 박세리를 ‘2021년 한돈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2월 5일 2021 한돈 홍보대사 위촉식을 가졌다.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은 위촉패를 전달하며 한돈이 국민에게 더욱 사랑받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이번 위촉식에서는 꽃다발 대신 한돈으로 제작한 돈다발을 수여하며 관계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박세리는 “평소 고기를, 그 중에서도 돼지고기를 가장 좋아하는 사람으로서 이렇게 2021년 한돈 홍보대사로 위촉돼 굉장히 영광”이라며 “다양한 부위를 맛있게 먹는 모습을 다양하게 노출해 한돈 소비 촉진에 힘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홍보대사 선정 소감을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